작성일 : 20-08-20 15:09
나에게 남편의 권리를 인정하지 않겠다는 마링오
 글쓴이 : 김덕배입니…
조회 : 137  
="font-family: gulim; font-size: 12px;">  "나에게 남편의 권리를 인정하지 않겠다는 마링오?"
="">="font-family: gulim; font-size: 12px;">  "바로 그 말이에요"
="">="font-family: gulim; font-size: 12px;">  단호한 의지를 보여주듯 턱을 치켜들며 그녀가 말했다.
="">="font-family: gulim; font-size: 12px;">  "나와 잠자리를 함께하지 않겠다고?"
="">="font-family: gulim; font-size: 12px;">  "그래요"
="">="font-family: gulim; font-size: 12px;">  "사랑을 나누지 않겠다는 거요?"
="">="font-family: gulim; font-size: 12px;">  "맞아요:
="">="font-family: gulim; font-size: 12px;">  데렉은 그들과 운전 기사를 분리시키는 유리 패널이 쩌렁쩌렁 울리도록 껄껄 웃음을 터뜨렸다. 카렌은 화가 나서 그를 노려보았다. 내 말이 그렇게 웃긴단 말인가?
="">="font-family: gulim; font-size: 12px;">  "오, 사랑스런 카렌"
="">="font-family: gulim; font-size: 12px;"> 그가 그녀의 손을 잡았다. 그녀가 피하려 하자 그는 더욱 강하게 손을 움켜쥐고 자기 가슴으로 가져갔다.
="font-family: gulim; font-size: 9pt;">